광고

법무부, 불법체류외국인 정부합동단속...불법체류 외국인 7578명 등 총 9291명 적발

신재환 기자 | 입력 : 2023/05/03 [10:07]

 

[뉴스파고=한광수 기자]법무부가 불법체류외국인에 대한 정부합동단속을 벌인 결과 7578명이 적발돼 강제퇴거 및 범칙금 등의 처분을 당했다.

 

3일 법무부는 지난 3월 2일부터 4ㅜ얼 30일까지 2개월간 불법체류 외국인 등 출입국사범에 대한 정부합동단속을 실시해 불법체류 외국인 7578명, 불법 고용주 1701명, 불법취업 알선자 12명 등 총 9291명을 적발했다고 밝혔다.

 

법무부, 경찰청, 국토교통부, 고용노동부, 해양경찰청 등이 참여한 가운데 실시된 이번 정부합동단속은 유흥업소 등 사회적 폐해가 큰 분야와 택배․배달 대행 등 국민의 일자리 잠식 업종, 불법취업 외국인 상습․다수 고용업체를 대상으로 했다.

 

단속 결과 불법체류․취업 외국인 총 7578명을 적발해 이중 6863명은 강제퇴거 등 출국조치했고, 208명은 범칙금 처분했으며, 나머지는 조사 중에 있다.

 

또 불법고용주 총 1701명과 불법취업 알선자 12명을 적발해 범칙금 등을 부과했으며, 단속을 거부하거나 불법취업을 알선한 행위에 대해서는 압수수색 영장을 발부받아 단속하는 등 엄정히 대처 9명을 구속하고, 24명을 불구속수사했다.

 

이와 함께 법무부는 정부합동단속 기간에 전국 외국인 밀집거주지역에 대한 순찰․점검활동을 147회 실시해 불법체류외국인 5247명이 자진출국할 수 있도록 조치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