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천안시, 태조산 보훈공원에 천안 대표 호국인물 소개 구조물 설치

한광수 기자 | 입력 : 2023/06/02 [10:03]

▲ 천안시, 태조산 보훈공원에 천안 대표 호국인물 소개 구조물 설치  © 뉴스파고

 

[뉴스파고=한광수 기자] 천안시는 호국영령에 대한 예우와 보훈 정신을 기리고 시민들이 편안하게 여가를 즐길 수 있는 ‘태조산 보훈공원’에 천안 대표 호국 인물로 선정된 5명을 소개하는 구조물을 설치 완료했다고 2일 밝혔다.

 

태조산 보훈공원은 천안을 빛낸 인물을 기리는 천안인의 상을 비롯한 광복회원 기념비 등이 조성돼 호국영령과 순국선열을 기리는 공간으로, 시는 이곳에서 매년 새해와 현충일 등 기념일에 참배를 해왔다.

 

기존에는 군수품 전시 등이 있었으나 국가보훈대상자의 위상을 높이고 더 많은 시민이 찾는 공간으로 탈바꿈하기 위해 군수품을 철거하는 등 공사를 실시했다.

 

의자와 그네, 그늘막 등 편의시설을 설치하고 꽃과 나무를 식재해 시민 누구나 가족과 함께 휴식을 누릴 수 있도록 공원 기능을 강화했고, 또 호국영령을 기리는 기념비를 공원 상단 재배치 및 ‘천안의 대표 호국보훈인물’을 알리는 구조물을 설치해 호국보훈의 의미를 되새겼다.

 

국가유공자 등 예우 및 지원에 관한 법률 제74조의2(현충시설의 지정)에 따라 국가보훈처가 정한 천안시 현충시설 인물은 △유관순 △이동녕 △조병옥 △오규봉 △로버트 R. 마틴이다.

 

시는 이 법률을 근거로 현충시설 인물 5명이 호국 인물에 적합한지 다양한 방식으로 의견을 수렴했다.

 

지난 4월 17일부터 21일까지 전 시민 대상으로 시청 누리집(홈페이지)에서 온라인 설문을 실시한 결과, 유관순 93.4%, 이동녕 91.3%, 오규봉 77.6%, 로버트 마틴 75.2%, 조병옥 74.9%로5명 후보가 호국 인물이라는 의견에 동의했다.

 

또 보훈 주관부서인 국가보훈처(충남동부보훈지청)와 보훈단체에 호국 인물 적합 여부 의견을 조회해 인물 5명 모두 호국 인물로 적합하다는 의견을 받아 최종 선정해 구조물을 태조산 보훈공원에 설치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제68회 현충일 추념행사는 새로이 조성된 보훈공원에서 처음 거행될 예정”이라며, “천안시는 앞으로도 시민들이 호국보훈의 정신을 가까이에서 기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