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아산시, 아동복지시설 ‘빈대발생 예방’ 지도‧점검

안재범 기자 | 입력 : 2023/11/30 [09:52]

▲ 아산시, 아동복지시설 ‘빈대발생 예방’ 지도‧점검  © 뉴스파고

 

[뉴스파고=안재범 기자] 아산시(시장 박경귀)가 아동복지시설의 빈대 발생 예방을 위해 지도‧점검에 나선다.

 

시는 관내 아동복지시설 49개소(아동양육시설, 공동생활가정, 학대피해아동쉼터, 다함께돌봄센터)에 대해 2024년 1월까지 현장 지도‧점검을 진행한다.

 

앞서 시는 관내 아동복지시설에 빈대 정보집 및 점검표를 배포했으며, 이번 현장 지도‧점검에서는 빈대가 주로 서식하는 침실, 거실 등을 집중적으로 확인하고 주기적인 침구 세탁 및 교체 등을 당부할 계획이다.

 

김민숙 아동보육과장은 “아동복지시설과의 유기적인 협업 체계를 구축해 빈대 발생 예방과 아동의 건강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