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대전시, 핵심 방산도시 도약 잰걸음

17일 대전국방벤처센터와 14개 국방벤처기업 신규협약 체결
금기양 기자 | 입력 : 2024/05/17 [14:18]

▲ 대전시, 14개 국방벤처기업과 신규 사업지원 협약 체결  © 금기양 기자

 

[대전·세종=뉴스파고 금기양 기자] 대전시가 대한민국 핵심 방산도시 조성을 위해 국방산업 육성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대전시는 대전국방벤처센터와 함께 17일 대전TP 어울림프라자에서 14개 국방벤처기업 대표들과 신규 사업지원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 참여 기업은 네드솔루션스, 대영에스텍, 덕산넵코어스(), 데이터메이커, 성진테크윈, 스텝랩, 심투리얼, 아이디에스(), 에이엠시스템, 에프티에스, 제이엔디, 케이파, 키네틱스, 플라이어 등 방산 관련 14개 기업이다.

 

이번 협약은 최근 과학기술 강군 육성 등 정부의 방산 수출 확대 기조와 함께 국내 방산기업들의 세계시장 수출이 증가함에 따라 시 차원에서 지역 중소벤처기업의 국방 분야 진입 및 육성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협약기업은 앞으로 군 사업 과제발굴, 기술개발 지원, 경영 및 마케팅 지원 등 국방산업 진출을 위한 다양한 지원을 받게 된다. 시는 이를 통해 중소벤처기업의 방산 참여가 늘어나고 지역경제가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했다.

 

이기영 대전국방벤처센터장은 신규 14개 협약기업들은 우주항공 기술과 AI, 드론, 데이터 모델링 등 미래 국방기술을 선도할 우수기술을 보유한 업체들”이라며, 향후 우주항공분야 및 방산분야 발전에 큰 기여를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선희 대전시 전략사업추진실장은 매년 협약을 통해 국방벤처기업을 지원하고 있으며 협약기업의 매출·고용 또한 대폭 증가했다며, 앞으로도 대전지역 방산기업에 대한 맞춤형 지원을 계속하여 방산일류도시로 성장할 수 있도록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전국방벤처센터는 2011년 설립 당시 22개 협약기업을 대상으로 지원사업을 시작해 매년 단계적으로 협약기업을 확대해 왔으며, 이번 협약으로 125개 기업으로 확대됐다.

  • 도배방지 이미지

대전시 방산벤처 협약 관련기사목록
  • 대전시, 핵심 방산도시 도약 잰걸음
  •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