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서천군, 벼 못자리용 상토지원 신청 접수

경작규모에 따라 보조비율 조정, 2ha미만 소규모 농가 100% 지원
이원규 기자 | 입력 : 2018/01/10 [11:46]
    서천군
[뉴스파고]서천군은 각종 평가에서 전국 최고의 쌀로 인정받은 서천군 벼를 재배하기 위한 ‘2018년도 모판용 상토 지원‘ 신청을 오는 1월 23까지 접수한다.

군은 총면적 10,350ha의 못자리용 상토를 공급하기 위해 올해 11억9천5백만 원의 예산을 확보했으며 한해 농사의 시작인 못자리를 준비하는 관내 농업인이 농가 경영비를 절감하면서 고품질의 쌀을 생산 할 수 있도록 지원된다.

서천군에 주소지를 둔 벼 재배 농가를 대상으로 경작하는 모든 면적에 대해 지원한다.

소규모 농가가 안정적으로 자립할 수 있도록 벼 재배면적이 2ha미만인 소규모 농가에게는 100% 무상으로 공급하고 2ha초과 재배농가는 사업비의 80%를 지원하는 등 경작규모에 따라 보조비율을 조정한다. 단, 의도적으로 세대분리 등 경작규모를 조정해 신청하는 농가는 지원 대상에서 제외된다.

박명수 친환경농업팀장은 "벼 영농일정에 맞게 모판용 상토 공급이 완료될 수 있도록 읍면사무소에서 이장회의 또는 마을회의 등으로 적극 홍보할 것“이며 ”농가에서는 꼭 신청기간 내에 신청 할 것"을 당부했다.

신청은 각 읍면 농지소재지 읍면행정복지센터에서 하고 자세한 사항은 서천군 친환경농업팀으로 전화문의하면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