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제설대책 점검 회의 열어

도로·교량 등 163개 노선 406㎞ 구간 제설작업 실시

김운철 기자 | 입력 : 2018/01/10 [16:19]
    제설대책 긴급회의
[뉴스파고]광주광역시는 10일 오후 시청에서 박병호 행정부시장 주재로 대설주의보 발령에 따른 제설대책 긴급회의를 개최했다.

광주시는 기상특보에 따라 지난 9일부터 주요 도로, 경사로, 교량, 결빙지역을 중심으로 163개 노선 406㎞에 대한 제설작업을 실시하고 있다.

특히 대설주의보 발효가 이틀째 지속되자 13개 협업부서(시설응급 복구 부서, 교통대책) 및 5개 자치구 재난부서 담당과장을 긴급 소집해 비닐하우스 및 축사 관리, 노후주택 및 고립마을 대응책, 상수도 동파 등에 대한 대책 마련을 지시했다.

앞서 윤장현 시장은 대설로 인한 시민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이날 오전 6시 30분부터 전 직원과 함께 내집 앞 눈치우기 운동을 실시했다. 이어 화순 너릿재 광주·전남도 경계 지점까지 제설작업 상황을 점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