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소방서, 주방용 K급 소화기 비치 당부

방영호 기자 | 입력 : 2018/05/31 [19:17]

 

▲ k급 소화기 설치 안내문     © 뉴스파고


[뉴스파고=예산/방영호 기자] 예산소방서(서장 권주태)는 음식점과 다중이용업소, 호텔, 기숙사, 노유자시설 등의 주방에 1개 이상의 주방 화재용 소화기(이하 K급 소화기)를 의무적으로 비치할 것을 당부하고 나섰다.

    

‘K급 소화기’란 식용유 화재 발생 시 적응성을 갖고 있는 소화기로, 지난해 4월 11일 소화기구 및 자동소화장치의 화재안전기준(NFSC 101) 개정에 따라 음식점, 다중이용업소 등의 주방 25㎡ 미만에는 K급 소화기 1대, 25㎡ 이상인 곳에는 K급 소화기 1대와 25㎡ 마다 분말소화기를 추가로 비치해야한다.

 

식용유 화재의 특성상 물을 뿌리면 급격히 연소가 확대될 수 있으며, 끓는점이 발화점보다 높아 착화 시 불꽃을 제거하더라도 언제든 재발화할 수 있으나, K급 소화기를 사용하면 기름표면에 유막층(비누화 작용)을 만들어 식용유의 온도를 낮추고, 산소공급을 차단해 화재를 효과적으로 진압할 수 있다.

    

임재청 예방교육팀장은 “기존의 소화기로는 식용유 화재 시 불꽃을 제어할 수는 있지만 식용유의 온도를 낮출 수가 없어서 불이 다시 재발하는 특성이 있으나, K급 소화기를 사용하면 화재 시 불꽃을 완벽히 제압할 수 있다.”며 해당 대상 관계자들의 K급 소화기 설치를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