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세현 아산시장, 외암민속마을 건재고택 현장 점검

안재범기자 | 입력 : 2019/03/27 [12:42]

 

▲ 현장 점검 중 산수유와 함께 봄이 찾아온 건재고택 담장에 잠시 머무른 오세현 아산시장     © 뉴스파고

 

[뉴스파고=아산/안재범 기자] 오세현 아산시장은 지난  26일 아산시민의 품으로 돌아온 외암민속마을 건재고택을 문화유산과 직원들과 함께 방문해 현장을 점검하고, 향후 관리 방안에 관해 논의했다.

    

이날 현장 점검에는 이준봉 외암민속마을보존회장, 이규정 외암1리 이장도 함께해 다양한 건재고택 활용 아이디어를 내기도 했다.

    

오세현 아산시장은 “문화재는 보존과 활용이라는 두 가지 측면에서 바라봐야 한다”며, “앞으로 아산시의 대표적인 문화유산이자 관광자원으로 육성하기 위해 체계적인 계획을 세워 함께 고민해보자”고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