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여군, 2020년 일반농산어촌개발 공모사업 선정

이원규 기자 | 입력 : 2019/08/27 [12:15]

 

▲ 기초생활거점 육성사업 위치도     © 뉴스파고

    

[뉴스파고=부여/이원규 기자] 부여군(군수 박정현)은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시행한 2020년 일반농산어촌개발 공모사업에 국비 56억원을 포함한 총사업비 82억 규모의 3개 신규사업이 선정됐다.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하는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 공모사업은 예비단계인 현장포럼, 마을리더 교육, 공무원의 역량강화 등 필수사업을 이행해 주민들의 역량을 높이고, 주민이 직접 도 평가 및 중앙 평가에 참여하여 선정되는 사업으로, 부여군에서는 충화면과 장암면을 대상으로  하는 기초생활거점육성사업 2개사업과, 시군역량강화사업 1개사업이 각각 선정됐다.

 

기초생활거점육성사업은 해당 면 소재지를 중심으로 주민들이 희망하는 문화·복지 사업을 시행함으로써 도심에서 먼 거리에 있는 면 소재지 주민들이 보다 가까운 문화·복지 해택을 누릴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박정현 부여군수는 “농촌공간의 효율적, 입체적 개발을 통해 농촌의 지속가능한 사업을 시행할 것이고, 그동안 노력해 준 주민 및 추진위원회, 관계공무원 등에게 감사드린다”며, “앞으로 성실한 사업 추진으로 농촌 삶의 질 개선 및 지역발전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