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서해의 독도 '격렬비열도' 실시간 영상 개통

안재범 기자 | 입력 : 2019/10/07 [17:32]

 

▲ 격렬비열도 항공사진     © 뉴스파고

 

[뉴스파고=안재범 기자] 태안군이 대한민국 최서단 영해 기준점인 격렬비열도에 실시간 영상을 제공하는 전송시스템을 구축해 영유권 수호 의식을 높이는데 앞장선다.

 

군은 7일 군청 중회의실 및 군청현관에서 가세로 군수와 이완희 케이비에스(KBS) 대전방송총국장, 한준섭 충남도 해양수산국장 등이 모인 가운데 ‘격렬비열도 실시간 영상 개통식’을 가졌다.

  

‘격렬비열도 실시간 영상’은 케이비에스(KBS) 9시 뉴스(전국)시작 전 독도 영상과 함께 송출될 예정이며, 군은 보다 많은 국민들에게 격렬비열도를 알리기 위해 유튜브(격렬비열도 라이브)를 통해 24시간 내내 실시간 영상을 볼 수 있도록 하고 있다. 

 

가세로 군수는 “대한민국 최서단 영해기점인 격렬비열도는 서해의 영해 범위를 결정하는 군사·해양자원보호·기상관측상 중요한 지정학적 요충지”라며, “이번 실시간 영상 전송으로 케이비에스(KBS)뉴스, 각종 티브이(TV) 프로그램 등을 통해 격렬비열도의 중요성을 전 국민에게 널리 알려 가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