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충남 기초지자체 최초 인권센터 설립

안재범 기자 | 입력 : 2019/12/12 [11:40]

 

▲ 아산시인권센터 개소식     © 뉴스파고

 

[뉴스파고=안재범 기자]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지난 10일 충청남도 기초지자체 최초로 아산시인권센터(‘이하 ’인권센터‘)를 설립하고 개소식을 가졌다. 

 

인권센터는 2018년 아산시 인권의식 실태조사에서 인권센터 필요 응답이 79.9%로 나타나 아산시인권위원회의 인권센터 설치 자문결과 수렴으로 아산시인권기본조례에 의거 설립됐다. 

 

인권센터는 아산시 기본계획에 따라 여성, 노인, 아동, 청소년, 장애인, 이주민, 농민, 노동 등 7대 분야의 인권보장사업을 진행한다.

 

시 정책수립 및 집행과정과 지도·감독 시설 등에서의 인권침해 진정 시 인권센터는 상담, 조사, 개선권고를 통해 시민의 인권보호와 인권행정을 보장하며,  인권영향평가 지표개발 및 시행으로 시 정책수립과 집행 시 시민의 인권 전반에 미칠 영향을 예측해 인권행정의 질적 수준을 높일 계획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