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 결혼이주여성을 대상 '다문화가족 친정나들이’ 지원

고영호 기자 | 입력 : 2020/03/12 [14:41]

▲ 홍성군, 다문화가족 ‘친정나들이’ 지원  © 뉴스파고

 

[뉴스파고=고영호 기자] 홍성군은 경제적인 어려움으로 오랫동안 모국의 가족을 만나지 못한 결혼이주여성을 대상으로 ‘다문화가족친정 보내주기’사업을 추진한다. 

 

군은 지난 2008년 5가구의 ‘친정 나들이’를 지원한 것을 시작으로 매년 2천만원의 예산을 투입해 현재까지 83가구 284명 결혼이주여성들의 고국방문을 지원해 오고 있다. 

 

신청 대상은 2017년 1월 이전에 결혼해 홍성군에 거주하는 다문화가정 중 3년 이상 친정에 다녀오지 못한 가정으로 오는 27일까지 관할 주소지 읍·면 주민지원팀 및 맞춤형 복지팀에 방문 신청하면 된다. 

 

군은 올해 5가정을 선정할 계획이며 최종 대상자로 선정되면 부부 및 자녀의 왕복 항공료를 포함해 1가구당 최대 4백만 원까지 지원해 다문화가족들은 자유로운 일정에 따라 고국을 방문하게 된다. 

 

‘다문화가족 친정 보내주기’사업은 결혼이주 여성들의 고국에 대한 향수를 달래주고 가족구성원간문화에 대한 이해를 높여 한국사회에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한 사업으로 다문화 가족들에게 좋은 호응을  얻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