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시내·공영버스·택시 ’생활속 거리두기 좌석 앉기‘ 시행

안재범기자 | 입력 : 2020/05/22 [13:29]

▲ 아산시, 시내·공영버스·택시 ’생활속 거리두기 좌석 앉기‘ 시행  © 뉴스파고

 

[뉴스파고=안재범 기자]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22일부터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시내·공영버스와 택시 ’생활속 거리두기 좌석 앉기‘를 적극 시행한다. 

 

시는 차량 내 1좌석을 건너 지정좌석스티커를 부착해 탑승자간의 생활속 거리두기 실천을 유도할 계획이며, 이외에도 생활속 거리두기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운수업체에 버스 내 손잡이 및 좌석 소독을 위한 방역물품을 추가 지원했다. 

 

시 관계자는 “버스·택시를 이용하는 시민께서는 이용에 다소 불편하더라도 생활속 거리두기 좌석 앉기에 적극 협조해 달라”고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