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오는 24일까지 사과·배 농가 대상 과수화상병 발생조사

고영호 기자 | 입력 : 2020/07/07 [13:59]

  

▲ 충남도, 오는 24일까지 사과·배 농가 대상 과수화상병 발생조사  © 뉴스파고

 

[뉴스파고=고영호 기자] 충남도 농업기술원은 오는 24일까지 도내 사과·배 재배 농가를 대상으로 과수화상병 확산 예방을 위한 정밀 발생조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과수화상병은 가지와 잎, 과일이 검게 말라 죽는 증세가 나타나고, 치료가 불가능한 병으로, 도는 과수화상병 발생 시 주변 과원으로의 확산을 막기 위해 발생 과원의 나무 전체를 매몰하는 공적방제를 실시해 전염을 차단할 계획이다. 

 

도 농업기술원 김양섭 재해대응팀장은 “과수화상병은 이달 하순까지 많이 발생한다”며 “과수화상병이 발병했거나 의심 증상을 보이는 과수를 발견한 경우, 시·군 농업기술센터로 신속히 신고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올해 과수화상병은 전국적으로 500여 건 발생했으며, 도내에서는 천안지역 10농가 1.7㏊, 아산지역 8농가 4.5㏊가 발생해 큰 손실을 끼친 바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