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아산시의회, 호우피해 위기 극복 위해 국외연수 예산 전액 반납

안재범 기자 | 입력 : 2020/08/12 [13:28]

▲ 아산시의회, 올해 국외연수 예산 전액 반납  © 뉴스파고

 

[뉴스파고=안재범 기자] 아산시의회(의장 황재만)가 호우피해 고통분담을 위해 올해 본예산에 책정된 의원들의 국외연수비를 전액 반납하기로 했다. 

 

아산시의회는 지난 11일 의원회의를 통해 국가적 재난상태인 호우피해로 시민들의 위기극복을 위해 국외연수비 전액과 의정활동비 일부 등 1억원의 예산을 반납키로 결정했다. 

 

이번에 반납하는 예산은 의원 국외연수비 5760만원, 직원 국외연수 수행여비 3373만원, 의정활동비 일부 860만원 등 약 1억원의 예산으로, 이번 제3회 추가경정예산에 감액된다. 

 

황재만 의장은 “동료의원들 모두가 한마음 한뜻으로 지난 폭우로 수해를 입은 지역의 복구비용에 보태기로 의견을 모았다”며, “시민들의 어려움 해소를 위해 집행부와 적극 협력하여 예전의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힘을 모으겠다”고 말했다. 

 

이에 앞서 아산시의회는 지난 3월 정책개발비 3200만원을 코로나19 방역과 선제적 예방목적에 사용할 수 있도록 반납 결정한 바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