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2021년도 배출가스 저감장치 부착지원사업 대대적 추진

안재범 기자 | 입력 : 2020/11/30 [14:01]

▲ 아산시청     ©뉴스파고

 

[뉴스파고=안재범 기자]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미세먼지 주요 배출원인 도로수송부문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노후경유차 배출가스 저감장치 부착지원사업을 대대적으로 추진한다. 

 

시는 사업비 29억3천만원을 들여 매연저감장치(DPF) 700대와 미세먼지, 질소산화물 동시저감장치(PM-NOx) 11대를 지원한다. 

 

신청기간은 30일부터 12월 11일까지며 공고일 전 아산시에 등록돼 있는 배출가스 5등급 경유차 보유차주가 신청가능하며,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방문 접수 시 출생년도에 따른 2부제를 적용해 접수일을 달리할 예정이다. 

 

저감장치 장착 소요비용 90%를 국가와 지자체에서 부담해, 자부담은 10% 정도며 생계형 차량은 자부담 없이 우선 지원한다. 

 

사업관련 자세한 사항은 시 홈페이지 고시공고란을 참고하면 되며 사업문의는 시 콜센터(1422-42) 또는 기후변화대책과(☏041-530-6256, 6848)로 연락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저감장치 부착지원사업 해당 차량 차주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며,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방문접수를 자제하고 우편접수를 활용해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수도권 계절관리제(12월~3월 상시단속)가 실시되며, 충청남도를 포함한 대기관리권역 고농도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발령일에는 노후경유차 운행이 제한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