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종합운동장 등 공공체육시설 18일부터 재개방

한광수 기자 | 입력 : 2021/01/19 [14:13]

▲ 천안시, 종합운동장 등 공공체육시설 18일부터 재개방  © 뉴스파고

 

[뉴스파고=한광수 기자] 천안시가 코로나19 확산으로 지난해 12월 24일부터 잠정폐쇄한 수영장, 테니스장 등 모든 공공체육시설을 지난 18일부터 재개장했다. 

 

지난 16일 발표된 정부 방역조치 변경에 따라 천안시와 천안시시설관리공단이 관리하고 있는, 종합운동장, 국민체육센터(수영장, 목욕탕 등), 북부스포츠센터, 천안축구센터, 한들문화센터, 테니스장, 게이트볼장 등 실내·외 모든 공공체육시설이 다시 문을 연다. 

 

이에 따라 시는 시설물에 대한 철저한 방역 소독을 완료했으며, 개장 준비가 필요한 시설에 대해서는 준비 완료한 후 개장해 시민들의 이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할 예정이다. 

 

또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조치가 연장된 만큼 시설 이용 시에는 5인 이상 사적모임 금지, 출입자 명부 작성, 마스크 착용 등 방역 수칙을 반드시 지켜달라고 당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시민들의 일상 회복과 코로나19 극복에 도움을 주고자 공공체육시설을 개방하기로 결정했다”며, “감염병 재확산 방지를 위해 철저한 방역 등 시민들이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