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대전소방, 전국 최초 ‘최첨단 구급교육센터’ 개소

이원규 기자 | 입력 : 2022/01/28 [11:03]

▲ 대전소방, 전국 최초 ‘최첨단 구급교육센터’ 개소  © 뉴스파고

 

[뉴스파고=이원규 기자] 대전소방본부는 28일 전국 최초로 구급대원 전문교육훈련기관인 구급교육센터를 동구 가양동에 개소했다고 밝혔다.

 

구급교육센터는 건축면적 778.16㎡(약 235.8평), 지상 3층 규모로 시뮬레이션 교육장 3개, 재현시설 8개, 전문강의실 1개로 첨단IT기술이 집약된 디브리핑 및 시뮬레이션 시스템으로 구축됐다.

 

대전소방본부는 개소와 함께 오는 2월 3일부터 전체 119구급대 37대, 구급대원 352명에 대한 교육훈련을 순차별로 진행할 계획이다.

 

교육은 실제 상황과 똑같은 긴급출동, 재난현장, 병원이송까지 연계되는 신개념의 One-Stop Solution 프로그램을 구성되었으며, 단시간 내 교육효과를 극대화하는 현장중심 교육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교육시설은 하나의 Station에서 통합제어와 실시간 모니터링을 통해 교육대원별 맞춤형 교육훈련이 가능하고 재난시스템을 구축하여 다양한 재난상황에 대응하는 최적의 실전교육이 가능하다.

 

구급교육센터는 전체 구급대원에게 깊이 있는 의학지식과 현장 대응능력 향상을 기반으로, 미래지향적 안전지수를 개선하여 시민안전도시 대전을 만들어 가는데 중추적 역할을 담당할 것으로 기대된다.

 

대전소방본부 채수종 본부장은 “구급교육센터 개청으로 구급대원들의 응급상황 대처역량이 한층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각종 안전사고와 중대재해로부터 시민을 보호하는 일에 구급대원들이 앞장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