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대한민국 민간정원 등록 제100호 ‘루몽드 정원’ㆍ101호과 ‘꿈꾸는 정원’ 탄생

신재환 기자 | 입력 : 2023/05/17 [15:14]

 

 

▲ 민간정원 제100호 루몽드 정원     ©

 

[뉴스파고=신재환 기자] 정원문화 확산의 새로운 중심으로 민간정원이 각광받고 있는 가운데, 대한민국 민간정원 등록 제100호ㆍ101호가 탄생했다.

 

산림청(청장 남성현)은 지난 10일 전라남도 장성군의 ‘루몽드 정원’과 여수시의 ‘꿈꾸는 정원’이민간정원으로 같은 날 등록하면서 대한민국 민간정원 등록 제100호, 101호가 탄생했다고 17일 밝혔다.

 

▲ 민간정원 제101호 꿈꾸는정원     ©

 

현재 시도별 등록된 민간정원은 101개소(2023. 5. 10. 현재)로, 경남(30), 전남(24), 충북(8), 울산(7), 경북(7), 전북(6), 충남(6), 강원(4), 대전(2), 세종(2), 제주(2), 경기(1), 광주(1), 인천(1) 순이다.

 

민간정원 등록은 2015년 4개소로 시작해 정원문화에 대한 국민 관심이 증가하면서, 최근 빠른 속도로 증가해 101개소까지 늘었다. 이번 민간정원 100호 탄생으로산림청이 2025년까지 달성할 계획이었던 100개소 등록 목표치를 조기달성했으며, 앞으로 국민이 공유할 수 있는 민간정원이 더욱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김용관 산림보호국장은 “민간정원이 국민의 새로운 휴식·여가 장소가 되도록홍보와 함께 국·공립수목원 등과 연계한 자생식물 보급으로 볼거리·즐길거리를 확충하겠다”며 “산림청은 민간정원이 우리 생활 속에서 즐길 수 있는 정원으로 발돋움하도록 적극 지원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