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고뉴스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밴드 네이버블로그 다음블로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남선관위, 45만원 금품 수수 이규희 예비후보 등 2명 고발
기사입력  2018/05/01 [16:46] 최종편집    한광수 기자
▲ 충남선관위, 식사비 명목 45만원 받은 이규희 천안갑 예비후보 등 2명 고발     © 뉴스파고

 

더불어민주당 천안갑 국회의원 재선거 후보자인 이규희 후보 등 2명이 식사비 명목으로 45만 원을 주고받은 혐의로 검찰에 고발됐다.

 

충청남도선거관리위원회는 6. 13. 실시하는 전국동시지방선거 및 국회의원재선거에서 정당의 후보자추천 관련 금품 수수행위 및 기부행위를 한 혐의가 있는 국회의원재선거(천안갑선거구) 이규희 예비후보자와 충남도의원선거 예비후보자 H 예비후보자를 천안시동남구선거관리위원회가 1일 대전지검 천안지청에 고발했다고 밝혔다.

 

선관위에 따르면 이규희 후보는 지난해 8월 31일 자신의 아파트 주변 H 예비후보자의 승용차 안에서 H 예비후보로부터, "충남도당위원장을 만나 좋은 후보로 얘기해 달라"는 부탁을 받으며 공천 관련 식사비 명목으로 45만원을 받은 혐의가 있다.

 

이 후보는 이와 함께 같은해 7월 4일경 모단체 사무실에서 개인적인 사정으로 어려움에 처한 같은 당 지역위원회 관계자 C에게 현금 100만원을 제공한 혐의도 있다.

   

충남선관위 관계자는 "이번 선거가 40여일 앞으로 다가옴에 따라 경미한 위법행위에 대하여는 현지 시정조치‧재발방지 약속 등 준법선거운동을 유도할 방침이나, 이번 건과 같이 후보자추천 관련 금품수수 행위 등 중대선거범죄가 발생할 경우 철저하게 조사해 고발하는 등 엄중 조치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 뉴스파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스토리 Share on Google+ 구글+ 밴드 밴드 네이버블로그 블로그 다음블로그 블로그
 
하동호 18/05/02 [13:04] 수정 삭제  
  더불어미누당은 왜들그러는겨
깨끗한 정치로 가는 길목을 휘어잡아지고 있구나 걱정되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