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3 지방선거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밴드 네이버블로그 다음블로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구본영 천안시장 후보, "한화 이글스 홈 야구장 제공할 용의 있다”
기사입력  2018/05/16 [21:14] 최종편집    한광수 기자

 

구본영 천안시장 후보가 16일 천안과 한화이글스 구단 측이 홈 구장을 천안으로 옮긴다면 오룡경기장에 천안 야구장 건설을 추진할 용의가 있다는 견해를  밝혔다.

 

현재 한화이글스의 연고지는 대전광역시, 홈 야구장은 대전광역시 중구의 한화생명 이글스파크로, 구 후보는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한화 측이 만일 충남과 천안의 야구 저변 확대를 위해 야구 연고지를 천안으로 옮기거나, 또는 홈 야구장을 천안으로 이전한다면 천안의 오룡경기장을 활용해 야구장을 건설, 제공할 용의가 있다”고 말했다.

 

구 후보는 막대한 예산이 소요되는 천안 야구장 건설은 한화구단의 제2, 제3야구장이 아니라 홈 구장이어야 한다는 전제 조건을 달았다.

 

구 후보의 이런 주장은 현재 제 2구장인 한화 청주구장에서 올 시즌 열리는 프로야구경기가 7경기에 불과한 것과 같이, 홈구장이 아닌 제2, 3구장으로는 경기가 열리는 횟수가 적고 활용도가 낮아 경제성이 떨어지기 때문이다.

 

구 후보는 "오룡경기장을 시민을 위한 여가 생활시설로 돌려드리기 위해 서둘러 주민 의견을 모아낼 것"이라면서 "다만 한화 구단 측이 홈 야구장 건설을 원하고 주민이 원한다면 이를 적극 수용해 추진할 용의가 있다"고 밝혔다.

 

천안에는 한화그룹의 육영재단인 천안북일고 야구부에서 김태균 선수 등 수많은 천안 출신 야구 선수를 배출했으며, 한화 팬이 많아 한화 야구에 대한 애정과 관심이 높다.

ⓒ 뉴스파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스토리 Share on Google+ 구글+ 밴드 밴드 네이버블로그 블로그 다음블로그 블로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