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기자수첩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밴드 네이버블로그 다음블로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고] 피서지 몰카, 알면 예방할 수 있습니다.
기사입력  2018/07/10 [18:46] 최종편집    곽미선 경장

 

▲  © 홍성경찰서수사과 경장 곽미선


[홍성경찰서수사과 경장 곽미선] 몰카 카메라 범죄자들의 주요 타깃 장소인 피서지, 즐거운 마음과 함께 ‘몰카’예방법 몇 가지를 기억해 두고 피서지로 향해보는 건 어떨까?

 

‘몰카’ 범죄는 연령에 관계 없이 발생하고 있고, 대중교통, 목욕탕, 워터파크, 해수욕장 등 장소를 가리지 않고 발생하고 있어 누구나 피해자가 될 수 있다.

 

경찰청 통계에 따르면 성범죄는 여름 휴가철인 7-8월 사이에 특히 집중되며, 피서지에서의 ‘몰카’범죄는 지난 5년간 5배가량 증가하고 있다.

 

범죄 수법도 교묘해져 안경형, 라이터형, 시계형 몰래 카메라를 이용하고 특히 무음 촬영이 가능한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의 등장으로 단속이 쉽지 않은 상황이다.

 

이런 ‘몰카’ 성범죄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피서지에서 스마트폰이나 카메라를 소지한 사람을 보면 지나치지 말고 유심히 경계해야 한다.

 

피해사실을 알게 되더라도 수치심 때문에 절대 그냥 넘어가지 말고 큰 소리로 주변에 도움을 청하고 112 또는 ‘스마트 국민제보’ 앱의 ‘여성불안신고’등을 이용하여 신속하게 신고하는 것이 좋다.

 

또한 피서지에서 탈의실과 화장실 등 공공장소를 이용할 때에는 몰래카메라의 가능성이 열려 있다는 점을 기억해 두고 사용 전 스스로 살펴보는 습관을 갖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카메라를 이용한 촬영죄의 경우 5년 이하의 징역이나 1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질 수 있는 중대한 범죄다.

 

경찰청은 ‘여성악성범죄 100일 단속계획’으로 6월 17일부터 8월 24일까지 집중 단속 활동을 전개하고 있고, 우리 지역인 충남지방경찰청에서는 각 해수욕장마다 ‘여름파출소’를 설치해 ‘몰카’등 여성상대 성범죄 예방에 온 힘을 다하고 있다.

ⓒ 뉴스파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스토리 Share on Google+ 구글+ 밴드 밴드 네이버블로그 블로그 다음블로그 블로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