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양군, 개인소유 임야에 경작지 진입도로 포장공사...특혜 의혹

방영호 기자 | 입력 : 2019/07/06 [09:19]

 

▲ © 뉴스파고


청양군 청양읍 송방리가 청양군에서 시행한 마을안길 포장사업으로 인해 시끄럽다.

 

많지 않은 인구가 오밀조밀 모여 사는 작은 마을 뒷산에 청양군이 군비를 투입해 포장 공사를 하면서 특혜의혹시비가 불거진 것이다.

 

개인 소유의 산에 300M이상의 구간 시멘트포장에 군비 4천만원 가까이 사용된 사실이 알려지면서 있을 수도 없는 일이라는 것이 군민들의 지적이다.

 

▲ © 뉴스파고


청양군 관계자는 “도로 조성의 목적이 경작지 진입도로 형식으로 마을 이장이 사업의견을 냈고, 청양읍에서 군에 사업요청을 해서 이루어진 건”이라며 “현장을 미리 확인하고 공사발주를 하지 못한 점을 인정한다.”고 말했다.

 

관계자는 이어 “마을 단위의 사업은 사업 요구의 창구를 이장으로 단일화 하면서 마을 이장이 요구하는 사업을 우선적으로 반영하고 있다.”며 “송방리 현장 또한 송방 3리 이**이장이 강력히 주장해 이루어진 사업”이라고 덧붙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