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성정1동, 희귀·난치성 질환자 50가구에 직접 만든 밑반찬 전달

한광수 기자 | 입력 : 2024/05/02 [16:18]

 

▲ 2일 천안시 성정1동과 행복키움지원단원들이 밑반찬을 만들고 있다.     ©

 

[뉴스파고=한광수 기자] 천안시 성정1동(동장 김종범)은 2일 행복키움지원단과 새마을협의회가 협업해 홀로 투병중인 희귀·난치성질환자를 위해 밑반찬을 만들어 50가구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날 성정1동(행복키움지원단, 새마을협의회)은 신선한 재료로 정성껏 열무 백김치, 멸치볶음, 짠무 등 밑반찬을 만들어 식사준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희귀·난치성 질환자 가구에 직접 전달하고 안부를 살폈다

 

박수성 행복키움지원단장은 “제공해 드린 반찬이 건강회복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좋겠고, 앞으로도 지역의 어려운 이웃을 위한 활동에 더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김종범 동장은 “바쁘신 중에도 어려운 이웃에게 나눔을 실천해 주신 행복키움지원단과 새마을협의회에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앞으로도 복지사각지대에 놓여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소외 계층을 면밀히 살필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