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상명대, 서천교육지원청 공모 '찾아가는 대학 연계 AI 체험교실' 운영기관 선정

한광수 기자 | 입력 : 2024/06/10 [10:05]

▲ 상명대학교 충남지역 늘봄학교 운영 모습  © 뉴스파고

 

[뉴스파고=한광수 기자] 상명대학교(총장: 홍성태)는 충청남도 서천교육지원청에서 공모한 '2024 찾아가는 대학 연계 AI 체험교실 운영기관'(이하 AI 체험교실)에 선정돼 오는 하계방학 중 서천지역 전체 초등학교와 중학교를 대상으로 AI 체험교실을 운영한다.

 

상명대학교는 AI 체험교실을 통해 AI 채팅봇 및 마이크로비트를 활용해 AI 기술에 대한 기초과정을 재미있게 이해할 수 있도록 운영할 계획이다.

 

대학이 없는 서천 지역의 모든 초등학교와 중학교 대상 수요조사를 바탕으로 진행될 이번 AI 체험교실은 미래 산업의 주역이 될 학생들에게 AI 기술의 기초와 활용 방법을 체험할 수 있도록 하여 미래사회에 필요한 핵심역량을 기를 수 있는 기회가 될 전망이다.

 

이번 AI 체험교실을 총괄 운영자인 상명대학교 유재필 SW·AI 교육사업단장(경영공학과 전임교수)은 “서천지역 대상 학교들의 수요조사를 통해 학생과 학부모가 만족할 수 있는 AI 교육을 제공할 계획”이라며, “상명대학교는 충남지역에서 늘봄학교 프로그램을 운영한 경험과 첨단분야 혁신융합대학사업 <지능형로봇 분야> 운영을 통해 전공에 관계없는 교육과정을 운영한 경험 등 축적된 노하우로 서천지역 학생들이 미래의 주역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상명대학교는 2019년도부터 <SW중심대학사업>에 선정되어 6년간 약 104억 원의 사업비를 지원받았으며, 2021년도부터 <첨단분야 혁신융합대학사업의 바이어헬스 분야와 지능형로봇 분야>에 선정돼 6년간 약 140억 원의 사업비를 지원받는 등 SW 및 AI 등 첨단분야 교육에 대한 성과를 인정받았다.

 

또한 상명대학교는 융합전공인 <지능형로봇학과>를 개설해 전공에 관계없이 희망하는 학생들이 지능형로봇 신기술 분야 교육과정을 수준별, 분야별로 자유롭게 수강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으며, 2025학년도부터 첨단학과인 <AI모빌리티공학과>를 신설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