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금산군, 3대 공원 공원르네상스 사업 ‘남산공원’ 산책로 정비완료

-주민 휴식, 커뮤니티 공간 제공⋯군민의 삶의 질 향상 제고 기대
금기양 기자 | 입력 : 2024/06/20 [13:24]

 

▲ 금산군, 3대 공원르네상스 남산공원 정비 완료   © 금기양 기자


[대전·세종=뉴스파고 금기양 기자] 금산군이 추진하는 관내 ‘3대 공원 공원르네상스첫 사업인 남산공원 산책로 정비가 완료됐다.

 

이 사업은 수남지역 위치한 남산공원을 지역주민에게 산림을 활용한 휴식 및 체력증진 공간과 소통, 커뮤니티 공간 제공을 위한 것으로, 사업비 23억 원을 들여 올해 2월 착공에 들어가 4개월 만에 완료했다.

 

금산군은 남산공원 진입로 확장과 주요 산책로를 기존보다 2배 확장한 2.5m이상으로 넓혀 쾌적한 산책을 즐길 수 있도록 했다.

 

산책로 주변에는 자연환경을 활용한 꽃길과 돌담길을 느끼고 아름다운 계절변화를 경험할 수 있도록 작약, 석암 등 12종 이상 23,000본의 초화류와 관목를 식재하여 자연경관을 즐기며 산책할 수 있도록 꾸몄다.

 

또 공원 진입구간의 야간경관을 개선하고 각종 쉼터와 주요 산책로에 경관조명과 보안등을 촘촘히 설치하여 이용객들의 안전성 확보와 야간 산책을 가능하게 하여 공원을 즐길 수 있는 시간을 확대했다.

 

남산공원은 산책로 뿐만아니라 곳곳에 소공원, 운동시설, 쉼터 구간과 꽃단지 등을 조성하고, 숲속 휴식공간을 통해서는 개방감 있고 밝은 느낌의 도시 이미지를 느낄 수 있도록 했다.

 

금산군은 남산명소 인증샷 찍기, 산책로 걷기 행사 등 가족 연인과 함께 남산공원을 다양한 방법으로 즐길 수 있도록 홍보를 해나갈 예정이다.

 

20246월 말까지 남산공원 산책로 정비를 마치고, 동시에 진행하고 있는 이슬공원 전면 리모델링 공사는 7월에 마칠 예정이다.

 

아울러, 2025년에는 주민들이 가장 많이 찾는 비호산 공원 확장 산책로 정비공사를 마칠 목표로 올해 상반기에는 기본계획 구상을 마쳤으며, 하반기에는 사업비 확보를 추진함과 동시에 실시설계를 진행하여 구상, 설계, 공사를 빈틈없이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박범인 금산군수는 이번 남산공원 산책로 정비를 시작으로 금산군 3대 대표 공원을 개선하는 공원르네상스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군민들이 직접 체감할 수 있고 군민의 삶에 깃들여지는 녹색공간의 공원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금산군 남산공원 산책로 정비 완료 관련기사목록
  • 금산군, 3대 공원 공원르네상스 사업 ‘남산공원’ 산책로 정비완료
  •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