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천안시 시내버스에 재생타이어 장착...시민안전 위협

한광수 기자 | 입력 : 2018/03/19 [10:01]

 

▲  천안시 시내버스에 재생타이어 장착...시민안전 위협. 사진은 파열된 재생타이어 모습   © 뉴스파고

 

천안시 대부분의 시내버스에 파열의 위험이 큰 것으로 알려진 재생타이어가 장착돼 시내버스를 이용하는 시민과 운수종사자의 안전을 위협하고 있지만, 관계당국은 손을 놓고 있는 실정이다.

    

▲     © 뉴스파고

 

폐타이어의 노면에 닿는 부분을 고무로 덧댄 제품인 재생타이어는 가격이 순정타이어의 절반에 불과해 버스 등 대형차량에 많이 사용되고 있으며, 천안시 시내버스 전체 394대의 시내버스 중 26대의 저상버스를 제외한 모든 버스가 후륜에 재생타이어를 사용하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하지만 순정타이어와는 달리 재생타이어는 내부 압력에 견디는 힘과 외부 충격을 흡수하는 힘이 약해 펑크가 나기 쉽고 재생부분이 파열되기도 한다. 고온 내구성도 새 타이어의 60~70% 수준에 불과하다는 분석도 언론에 보도되고 있는 실정이다.

    

▲ 천안시 시내버스3사 모두 저상버스를 제외한 전체 버스에 재생타이어를 사용하고 있다.     © 뉴스파고

 

실제 천안시내버스에서도 여름철만 되면 타이어 파열사고가 빈번히 발생하면서, 안전사고로 이어지는 경우와 함께 시민불안 및 불편을 야기하고 있어 재생타이어 사용을 금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는 것.

    

하지만 이와 같은 위험성에도 불구하고 재생타이어 사용을 금지할 수 없는 것은 여객운수사업법상 앞타이어를 제외하고는 재생타이어를 사용할 수 있도록 규정했기 때문이다.(여객운수사업법 시행규칙 별표 4)

    

이러한 불안으로 인해 전국적으로 대형차량에 재생타이어가 합법적으로 장착되고 있는 반면, 서울과 대전 광주는 이미 오래 전부터 시내버스에 재생타이어를 장착하지 못하도록 자체적으로 예산지원을 통한 규제를 하고 있으며, 대구시도 올 하반기부터는 재생타이어를 시내버스에 장착하지 못하게 할 계획인 것으로 보도된 바 있다.

    

여기에 더해 천안시 일부 버스에는 안정성을 위해 강제적으로 거쳐야 하는 국가기술표준원의 인증마크인 KC마크조차 없는 재생타이어가 일부 장착된 것으로 조사되기까지 했다.

 

심지어는 2억6천여만원의 시민혈세를 투입해 구입한 20대의 공용버스조차 차가 출고되자마자 순정타이어를 빼내고 재생타이를 장착한 것으로 확인돼 충격을 더하고 있다.

    

현장에서 버스를 운전하는 운수종사자 A씨는 “여름철만 되면 재생타이어가 고열의 압력을 견디지 못하고 파열되면서, 실제 부상자도 발생한 적도 있고, 타이어교체 작업 등으로 몇 시간 동안 운행을 하지 못하면서 결행이 되니 당연히 시민들은 불편을 겪게 된다.”며, “버스기사들은 여름철만 되면 각종 안전사고 불안에 더해 타이어 파열사고 불안까지 떠안고 운전한다.”고 불만을 토로했다.

    

그러면서 “천안시도 말로만 안전도시를 외치는 것이 아니라, 실제 서민들이 이용하는 시내버스의 안전을 위해 재생타이어를 사용하지 못하도록 하는 조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공영버스를 운행하는 B씨는 "저 차는 시에서 구입한 지 이제 1주일 된 차인데 뒷바퀴는 재생타이어"라고 옆 차를  가리켰고, "모든 공영버스에 기사가 첫 운행을 하기 전에 이미 순정타이어가 아닌 재생타이어로 교체된다."며, "그 순정타이어는 어디에 쓰는지 알 수 없다."고 의구심을 드러냈다. 

 

이와 관련 천안시청 관계자는 "법에 재생타이어를 사용해도 금할 수 있는 법이 없어서 아예 금할 수는 없지만, 여름철이 되기 전에 전수조사를 해서 가능하면 재생타이어를 사용하지 않도록  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제 곧 여름철이 다가온다. 천안시의 시내버스 안전을 위한 특단의 대책마련이 절실하다.

  • 도배방지 이미지

  • 교통대 2018/03/20 [17:02] 수정 | 삭제
  • 천안시민들을 죽일려고 작정한건가
    애매하게 죽일려면 보험이라도 큰것을 들어놓고 운행을 해야지
    버스업체만 돈벌어 먹을려고 하는 수작이라면 징역을 보내야 할것 같습니다
    버스기사들 애간장 타지않게 신삥 타이어로 어서 교체하라
천안시,시내버스,재생타이어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